[ DCK Story ] 행복한 지란라이프, 지란지교소프트 피플팀 임환준

오늘 인터뷰의 주인공은 지란지교소프트의 피플팀의 임환준님입니다. 

인터뷰에 앞서 주변 동료에게 환준님에 대해 물어보니 

“해야 할 일이 쌓여있고, 바쁜 업무가 있음에도 불구하고, 

동료들의 요청사항이나 문제들이 있으면 가장 먼저 해결해 주기 위해 앞장섭니다”

 

라고 하는데요. 그 말 그대로 환준님은 항상 웃는 모습으로 사내의 유, 무형의 자산 관리와 임직원의 복리후생을 책임지고, 

지란인들이 행복한 지란라이프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일을 하고 있습니다. 

그럼, 오늘은 환준님을 만나 어떤 경험이 배려심을 갖게 만들었는지, 사옥 이전에 큰 힘을 쓴 만큼 이전에 대한 소감은 어떤지 한 번 들어보겠습니다.

 

안녕하세요, 자기 소개를 부탁드립니다. 

안녕하세요. 2021년 12월부터 지란지교와 함께하며, 행복한 지란라이프를 즐기는 지란지교소프트 피플팀 임환준입니다. 

 

지란지교소프트에서 어떤 업무를 담당하고 계신가요??

지란지교소프트 피플팀에서 좋은 사람이 함께하며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총무 업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.

자세하게는 사내 유, 무형의 자산 관리와 임직원의 복리후생을 담당하고 있고, 그 밖에 임직원의 행복한 지란라이프를 위한 다양한 일들을 하고 있습니다.

 

환준님에 대해 조사해 본 결과 배려심이 많은 사람이라고 들었어요 

불평불만 없이 항상 웃는 모습이 인상적이라고 하는데 어떻게 그럴 수 있죠?? 

저는 쌍둥이예요. 제가 쌍둥이 형이고 저와 꼭 닮은 쌍둥이 동생이 있습니다.

동생은 저의 가장 친한 친구이면서, 가족이고 어렸을 적부터 늘 옆에서 함께 지냈어요.

초, 중, 고, 대학교, 군대까지 같이 보내면서 서로 같이 있는 시간이 많아지니 자연스럽게 서로를 배려하게 된 것 같아요.

또, 남들과는 다르게 저와 똑같이 생긴 동생의 모습을 통해서 마치 거울처럼 저의 행동을 객관적으로 바라볼 기회가 많이 있었어요.

그래서 동생이, 즉 내가 웃으면 상대방 기분이 좋아지고, 내가 배려하는 것은 결국 내가 배려 받는 것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어요 🙂

 

본인만의 스트레스 해소 방법이 궁금합니다. 

노래를 듣고 부르는 것을 참 좋아하는데요. 그래서 노래방에 가서 신나게 노래를 부르면서 스트레스를 자주 풉니다.

또 차분하게 책 보는 것도 좋아하고, 유튜브 보는 것도 좋아하고, 걷는 것도 좋아해요.

그리고 요즘은 판교사옥 지란37 1층에서 점심 먹고 신나게 농구하면서 스트레스를 풀고 있어요!

 

새로운 사옥 이전에 공이 큰 사람 중 한명인데요,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가 있을까요??

사옥 이전을 하면서 저뿐만이 아니라 우리 지란지교 모든 분들이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.

쉽지 않은 일이었기에, 되돌아보면 특별한 에피소드보다는 대치동에서 이전을 계획하고 이삿짐을 싸고 또 판교사옥에서 하나하나 준비하는 모든 과정들이 

하나의 일처럼 정말 기억에 많이 남습니다.

 

사옥에 이전한 소감은 어때요? 가장 마음에 드는 공간은? 

음 우선 저에게 지란37은 ‘우리 집’같은 생각이 들어요.

건물이 완공되기 전부터 확인하고 필요한 것들을 하나하나 채워나갔고 그래서, 편안함이 느껴지는 ‘우리 집’같은 느낌입니다.

저는 12층의 펍지와 책을 볼 수 있는 썬지를 참 좋아하고요. 그래도 역시 11층 지란지교소프트의 모든 공간이 제일 좋습니다 🙂

  

오디오방의 고정 질문입니다. 꿈과 비전에 대해서 여쭤봐도 될까요?

언제나 즐거운 마음으로 살아가며, 행복한 삶을 살아가는 것이 꿈입니다.

행복이라는 단어는 사람마다 저마다 바라보는 기준이 다른 것 같아요. 저는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삶 속에서 편안하고 즐겁게 사는 것이 행복이라고 생각합니다.

업무적으로도 이런 마음가짐으로, 매일 즐겁게 출근하고 일하면서 자연스럽게 차근차근 성장해나가는 것이 목표입니다!